DB_navi7

          
DB_navi5


  즐겨찾기에 추가

▒▒▒ 어부 사진일기 ▒▒▒

사진으로 보는 어부현종의 일기

어제는 옆 과부집 지붕에올라갔다가 추락 다친날오늘은 김일 흉내내다 대머리라서 피본날
어제는 폭풍주의보로 작업장 정리하고 실컷 있다가
마당앞 냉장고지붕에 살피려 어둑한 저녁에 올라갔다가 발을 헛디뎌 홀타가이에 빠져
콰당 우직끈  무릎밑에 깊게 파여서 피가 철철 안빠지려고 잇발 안다칠려고 손으로 짚었더니
손바닥에구멍고 파목에 뻘겋게 길게 참빗질해놓랐는데
옆지가 하는말 과부집 지붕에 올라갔으니 그렇지
오늘은 배의 양망기 유압펌프 고장난것 풀어내고 모든 벨트갈다가
머리를 기관방 위절단해놓은것을 박아서 머리에 피가철철 범벅
대머리가 아니고 머리만 있었으면 안째질건데
왜 모자를 아썼냐고 옆지기의 잔소리
진짜 피가 많이났다 병원에가서 깊어야돼나
소독약뿌려 약바르고 일하니 살짝만 받혀도 어굴에 피가 여러갈래로 흐른다
그렇다고  일을 중단할수없고 다 마치고나니 옆지기가 목욕부터하란다
온전신이 기름투성이다 좁은 기관방에서 비좁고 일하다보니
여하튼 어제오늘 낙매수가 있는날인가본다
태풍이 일본 동쪽으로 지나가니 강풍과 파도가높다
경주에서는 지진이일어  걱정이다
예전 내어릴때는 지진일어 문이 들컹거리거나 문풍지가떨면
집터가 쎄서 그렇다고 어른들은 말했다
요즌아이들은 웃겠지만
그때는 참 어리숙한 시절있다
일식을하면 불개가 해믈 먹어서 그렇다하며  옹기버지기에 물붓고 먹을갈아서 해를본다
지금은 여러가지 안경이있지만
그런데 일식을하면 그때는 우둑어둑해지면 어른들은 상에 물떠놓고
마당에서 손이닳도록 빌고 절하고 있엇다
월식은 잘 모르겠다
내어릴때는 지진인줄 모르고 집이흔들리고 문이덜컹거리고 집이 소리내면
집이운다고하고 우습게 여겼다
지진의 무서움을 몰랐기때문이다
       
제목: 어제는 옆 과부집 지붕에올라갔다가 추락 다친날오늘은 김일 흉내내다 대머리라서 피본날


글쓴이: 어부현종 * http://www.badaro.in

등록일: 2016-09-20 22:42
조회수: 1063 / 추천수: 107


추천하신 분들(2명)
이태구 , 지우스
지우스   2016-09-21 10:17:43
가을 하늘이 파란데 심히 다치셨다니 걱정됩니다.
소독약으로 잘 치료하시길 바랍니다. 병원이 가까우면
한번 방문하여 치료 받는것도 좋을것 같습니다만 워낙
바쁘셔서......
김성호   2016-09-21 11:43:49
빨리치료받으세요 치료후 소독 잘하시고요.
이태구   2016-09-30 16:11:24
아이고 몸 조심하세요... 다른 부분보다 관절이나 인대를 다치면 오래갑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어부현종
어부현종의 홈페이지가 만들어진 얘기 32 2005-07-28 432 7941
1690
 어부현종
한번 웃어봅시다[골프] 12 2013-07-04 320 2119
1689
 어부현종
영상시 수정중 2019-02-22 185 316
1688
 어부현종
어부는 오메가 일출을 참 많이봐 1 2019-01-09 175 610
1687
 어부현종
출항때 여명 3 2019-01-09 220 356
1686
 어부현종
클라멘타인 테스트 1 2019-01-06 215 351
1685
 어부현종
사진 테스트 1 2018-12-31 156 265
1684
 어부현종
어부현종의 노리개들 3 2018-11-09 203 683
1683
 어부현종
울진지방 장례문화 땅다지기 소리 1 2018-09-04 206 325
1682
 어부현종
울진지방 장례문화 한국의 소리 땅다지기 2018-09-04 260 284
1681
 어부현종
요즘 9 2018-08-13 183 349
1680
 어부현종
비슬산 진달래와 거창 수달래찍으로 3 2018-04-24 95 403
1679
 어부현종
원로 가수 서수남씨와 간단한 저녁 한그릇 2 2018-04-10 193 653
1678
 어부현종
3월달 풍랑경보 폭풍경보로 통발피해가 많았다 1 2018-04-07 162 302
1677
 어부현종
오랫만에 사진찍으로 나가본 동강 할미꽃 1 2018-04-01 87 287
1676
 어부현종
진달래피면 그리운사람 춘송정님 한오백년 1 2018-02-28 67 300
1675
 어부현종
가끔 잡는 대왕문어라고 부르는 큰문어 5 2017-12-25 215 739
1674
 어부현종
2017년11월15일 광복호 배 엔진 교체한날과 포항지진 7 2017-11-18 169 469
1673
 어부현종
011아 잘거라 010 이 왔다 5 2017-06-26 75 716
1672
 어부현종
어부현종의 2016년 마지막날 퇴근시간 1 2017-01-01 71 1255
 어부현종
어제는 옆 과부집 지붕에올라갔다가 추락 다친날오늘은 김일 흉내내다 대머리라서 피본날 3 2016-09-20 107 1063
1670
 어부현종
완도 울돌목 물조류처름 제트 맏물 조류로 어장이 다떠내려가 2 2016-09-10 67 581
1669
 어부현종
독야 청정은 힘들다 2016-09-03 61 532
1668
 어부현종
바다물이 해일끼가 있어 2016-09-03 70 549
1667
 어부현종
작업장에 핀 울밑에선 봉선화 나팔꽃 1 2016-09-03 77 508
1666
 어부현종
등대앞 테스트 2016-08-28 80 487
1665
 어부현종
밤잠 못자는밤 2016-07-05 70 724
1664
 어부현종
현종산에 올라 1 2016-06-15 81 643
1663
 어부현종
오늘 400만클릭 돌파한날 2 2015-11-18 78 1151
1662
 어부현종
8월달은 참 힘든 달이였다 태풍 고니의 해일까지 덮처서 1 2015-09-06 226 822
1661
 어부현종
어부밥상 2 2015-04-20 165 2741
1660
 어부현종
밤잠 못자는날 1 2015-04-19 106 1480
1659
 어부현종
문어를 잡온날 2015-04-15 135 1588
1658
 어부현종
바다날씨가 넘무 구쳐 2015-04-08 180 1053
1657
 어부현종
영덕 대게축제는 규모가 작아진것같아 2015-04-05 155 1364
1656
 어부현종
3월31일 포토원 경주 사진출사기 2015-04-01 160 1218
1655
 어부현종
옆지기 손에 붙혀진 파스와 봉하마을 가자 2015-03-25 131 1215
1654
 어부현종
홈에 글좀 올려요 옆지기의 당부말 2 2015-03-11 200 1179
1653
 어부현종
내년 봄에는 남해 서해 섬으로 아들하고 여행가봐야지 4 2015-03-05 160 1149
1652
 어부현종
속이 답답할때 설중매속이라도 들어가봐 4 2014-12-23 180 1729
1651
 어부현종
12얼 12일 폭풍주의보와 바다조업 1 2014-12-13 130 950
1650
 어부현종
오늘은 밤잠 못자고 조업나가게 생겼다 3 2014-12-06 175 1148
1649
 어부현종
이번 태풍은 고기를 쫓아 버리는 나불이였다 4 2014-10-20 155 1190
1648
 어부현종
참 바쁜 나날들 2 2014-10-02 160 970
1647
 어부현종
7월 8월 통합일기 1 2014-09-10 140 959
1646
 어부현종
6월28일 햄써비스 류희수홈의 막내집 강릉속초 조양교회 결혼식갔다 1 2014-06-29 130 1475
1645
 어부현종
오늘 고마 작업 나가지마소 옆지기의 말 3 2014-06-08 260 1470
1644
 어부현종
요즘 일기 1 2014-06-05 105 1010
1643
 어부현종
5월27일 바다에서 오랫만에 피리소리를 들었다 1 2014-05-28 210 1073
1642
 어부현종
5월6일 불영사 사찰음식 점심과 50년전을 돌아가보게하는 추억의 느티나무 1 2014-05-26 355 1293
    
1   2   3   4   5   6   7   8   9   10  .. 3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

   ☞ 최근접속  ☞ 원격  ☞ 주인원격

Copyright(c) 2004~2019 badaro.in All Right Reserved